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스타워즈 레아 공주 '캐리 피셔' 심장마비로 사망!

입력 2016.12.28  10:32:35

공유
default_news_ad1
▲ ‘스타워즈’ 시리즈의 레아 공주, 캐리 피셔가 심장마비 치료 중 숨졌다. 뉴스팩트 김새봄 기자

'스타워즈' 레아 공주 역을 맡아 인기를 끌었던 할리우드 배우 캐리 피셔가 12월 27일(현지시간) 심장마비 치료 중 세상을 떠났다. 

외신에 따르면 할리우드 여배우 고 캐리 피셔는 지난 23일 영국 런던에서 미국 LA로 향하던 비행기에서 심장마비를 일으킨 지 4일 만인 이날 오전 결국 숨을 거뒀다.

당시 캐리 피셔는 기내에서 약 15분간 심폐소생술을 실시했으나 의식이 없는 상태로 병원에 옮겨졌고, 이후 중환자실에서 집중 치료를 받아 왔다. 

이에 네티즌들은 할리우드 배우 캐리 피셔의 사망과 관련 SNS에 그의 영면을 애도하는 글들을 쏟아내고 있다.

캐리 피셔는 1956년 가수 에디 피셔와 뮤지컬 영화 ‘사랑은 비를 타고’로 잘 알려진 배우 데비 레이놀즈의 딸로 태어났다.

아버지 에디 피셔가 배우 엘리자베스 테일러와 불륜 스캔들을 일으키며 캐리 피셔는 2살 때 부모의 이혼을 겪었다.  

어머니와 함께 자란 그는 15살 나이에 어머니를 따라 브로드웨이 뮤지컬 무대에 처음 올랐고, 1975년 워런 비티의 ‘샴푸’로 스크린에 첫 데뷔했다.  

특히 1977년 나온 ‘스타워즈’에서 젊은 반군 지도자 레아 공주 역할을 맡은 캐리 피셔는 1980년과 1983년 나온 2편의 속편까지 ‘스타워즈’ 오리지널 시리즈에 모두 등장하며 세계적인 스타로 떠올랐다.

‘사이먼 앤 가펑클’로 잘 알려진 뮤지션 폴 사이먼과 1983년 결혼했다.

이듬해 이혼한 캐리 피셔는 ‘스타워즈’에서 호흡을 맞춘 해리슨 포드를 포함, 몇몇 유명인들과 염문을 뿌리기도 했다. 

또한 캐리 피셔는 지난해 말 개봉한 ‘스타워즈:깨어난 포스’에 출연, 화제를 모으는 등 최근까지도 활발히 활동했던 터라 갑작스러운 사망 소식에 충격을 더하고 있다. 

 

 

[사진=스타워즈 스틸 컷]

김새봄 기자 press@newsfact.kr
제보, 보도자료 접수 press@newsfact.kr

Special Fact & News
<저작권자 ©뉴스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가장많이 본 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