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박해진, 꾸준한 기부·봉사로 서울특별시장상 수상

입력 2017.09.07  12:38:30

공유
default_news_ad1
▲ 박해진, 서울특별시장상을 수상했다. 뉴스팩트 권선영 기자

배우 박해진이 쉼없는 기부와 봉사활동으로 서울특별시장상을 수상했다.

박해진은 5일 오후 서울시 중구 서울시청 다목적홀에서 열린 ‘2017 서울사회복지대회’에서 박원순 서울시장으로부터 서울특별시장상 자원봉사자 부문상을 받는 영예를 안았다. 

사회복지의 날을 기념해 열리는 '2017 서울 사회복지대회' 는 사회복지 분야에 기여한 사회복지 유공자, 각종 사회단체 종사자, 자원봉사자, 후원자 등을 선정해 공로를 치하하는 행사다.

이에 박해진은 그동안 꾸준한 기부 활동을 비롯해 악플러와 함께 연탄봉사 활동을 정기적으로 진행하는 등 사회복지 분야에 공헌한 바를 높이 평가 받아 이번 서울특별시장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박해진은 소속사를 통해 "특별한 일을 한다기보다 제가 할 수 있을 때 시작한 기부와 봉사활동에 이렇게 큰 상을 주셔서 사실 좀 쑥스럽다”라며 “앞으로도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는 활동을 하도록 노력하겠다. 여러분들도 관심을 보여주시면 따뜻한 세상을 만드는 데 서로 기여할 수 있을 것 같다”라며 겸손하면서도 훈훈한 수상 소감을 전했다.

서울시청은 이날 오전부터 박해진을 취재하기 위해 온 취재진과 영예로운 수상식에 함께 하고자 참석한 팬들로 인해 인산인해를 이뤘다.

박해진은 '서로 돕고 나누고 살아야 더 좋은 사회를 만든다'는 자신의 평소 신념에 따라 '선행과 기부의 아이콘'이라고 불릴 만큼 그간 남몰래 꾸준한 기부와 봉사 활동으로 잘 알려져 있다. 개포동 구룡마을, 세월호, 어린이 재활병원 건립기금, 경주 지진피해복구 기금 등으로 지난 2011년부터 6년간 총 17억원을 기부하는 등 쉼없는 기부활동을 펼치고 있다.

해외에서도 상해 환아 아동복지센터 등을 통해 환아 후원활동과 우물파기, 복지재단을 통한 아이들의 학용품과 각종 물품 지원을 하는 등 따뜻한 손길을 보내고 있다.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 측은 "그동안 연탄봉사 등 각종 봉사활동을 꾸준히 진행하고 매년 기부도 많이 하는 박해진 배우의 노고를 치하하고자 올해 수상자로 선정했다"라고 수상 이유를 밝혔다.

한편 박해진은 영화 '치즈인더트랩' 촬영을 마치고 차기작 드라마 ‘사자’를 준비 중이다.

 

 

[사진=마운틴무브먼트]

권선영 기자 press@newsfact.kr
제보, 보도자료 접수 press@newsfact.kr

Special Fact & News
<저작권자 ©뉴스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가장많이 본 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