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tvN 월화드라마 ‘백일의 낭군님’, 원심부부에게 찾아온 위기?!

입력 2018.10.01  16:31:14

공유
default_news_ad1

‘백일의 낭군님’이 관아에 붙잡힌 도경수와 남지현의 스틸컷을 공개, 오늘(1일) 밤 찾아올 위기를 예고했다.

tvN 월화드라마 ‘백일의 낭군님’(극본 노지설, 연출 이종재, 제작 에이스토리) 7회 방송에 앞서 공개된 관아로 끌려간 원득(도경수)과 홍심(남지현)의 스틸. 서로에 대한 마음을 자각하기도 전에 연이은 위기를 겪고 있는 원심부부에게, 특히 이번 관아 사건은 이들 관계에 중요한 변곡점이 될 예정이다.
 

혼인 이후, 크고 작은 위기를 함께 겪어온 원득과 홍심. 무뢰배들에게 붙잡혀 당황스러운 멍석말이를 당하기도 하고, 원득이 고리대금을 이용해 큰 빚을 지는 일도 생겼다. 박영감(안석환)의 악독한 행동들에 홍심이 당할 뻔한 것을 원득이 구해주기도 했다. 지난 6회 엔딩에서는 집을 모두 망가트린 무뢰배들에게 홍심이 끌려가고, 그녀를 구하기 위해 원득이 단숨에 달려가는 모습이 그려지면서 더욱 예측 불가한 전개가 펼쳐졌다.
 

이러한 위기 상황 속에서 기억소실 원득의 숨겨진, 혹은 아무도 알지 못했던 능력들이 하나씩 밝혀졌다. 박영감 앞에서 시를 완벽하게 지어내 코를 납작하게 해주기도 했으며, 특히 홍심을 구하기 위해 말을 타고 달려가는 원득의 행동은 그동안 찾아볼 수 없었던 의외의 모습이었다.
 

한편, 오늘(1일) 공개된 스틸컷 속 원심부부에겐 새로운 위기가 찾아왔다. 나졸들에 의해 관아로 끌려온 원득과 당황스러운 표정으로 마을 사람들이 모두 모인 관아에 나타난 홍심. 그리고 날카로운 눈빛으로 활을 겨누고 있는 원득의 모습은 유독 시선을 끈다. 송주현 마을을 쥐락펴락하는 박영감과 조현감(조재룡)의 눈 밖에 난 원심부부에게 어떤 위기가 펼쳐질지, 그리고 위기 속에서 원득은 어떤 능력을 발휘하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에 ‘백일의 낭군님’ 제작진은 “7회 방송을 시작으로 원득과 홍심의 관계에 큰 변화가 생긴다. 그리고 그 변화에 관아 사건이 중요한 역할을 할 예정”이라고 귀띔했다. “몰입력을 높이는 다양한 사건 속에 의외의 인물들이 등장한다”고 덧붙이며 오늘(1일) 밤 방송분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백일의 낭군님’, 오늘(1일) 월요일 밤 9시 30분 제7회 방송.

 

 

[사진=tvN]

권선영 기자 press@newsfact.kr
제보, 보도자료 접수 press@newsfact.kr

Special Fact & News
<저작권자 ©뉴스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가장많이 본 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