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채널A 미니시리즈 <열두밤>, D-8 감성 예고편 공개!

입력 2018.10.04  15:34:02

공유
default_news_ad1

채널A 미니시리즈 ‘열두밤’(극본 황숙미, 연출 정헌수, 제작 채널A)에서 여행, 만남, 시간 세가지 키워드를 담은 예고편을 공개했다.

‘열두밤’은 2010년, 2015년, 2018년 세 번의 여행 동안 열두 번의 밤을 함께 보내게 된 두 남녀의 여행 로맨스를 담은 드라마다. 이번에 공개된 예고편 속에는 ‘낯선 도시, 서울 여행’과 ‘8년, 단 12일의 만남’ 그리고 ‘사랑에 빠지기 충분한 시간’이라는 ‘열두밤’을 관통하는 세 가지 테마가 담겼다.
 

먼저 극 중 뉴욕 출신의 사진작가 지망생 한유경(한승연 분)과 도쿄 출신의 무용가 지망생 차현오(신현수 분)가 각각 여행을 결심하는 모습으로 첫 포문을 열며 호기심을 자극했다. 이어 커다란 짐가방을 맨 그녀와 수트를 입은 그가 우연히 서로를 지나치는가 하면 서로의 어깨에 기대어 있기까지 해 ‘낯선 서울’에서 새로운 이야기를 써내려갈 이들의 특별한 여행을 예고한다.
 

또한 “가볍게 아무나 안 만나, 나”라며 단언하는 한유경의 말에는 “모르지, 운명일지”라며 차현오의 묘한 대답이 이어졌다. 각각 현실주의와 낭만주의라는 정반대 성향을 가진 두 사람이 선보일 만남과 관계성에 궁금증이 모아진다.
 

이후 앞선 모습들에 비해 다소 차갑고 냉정해진 한유경과 차현오의 모습이 비춰지며 더욱 시선을 끌었다. 과연 12일의 뜨거운 낮과 밤이 이들에게 사랑에 빠지기 충분한 시간일지, “널 알고 싶어”라고 서로의 이름을 내뱉는 두 사람이 과연 어떤 청춘의 페이지를 장식할지 기다려지게 만들고 있다.
 

올 가을, 한승연과 신현수의 청춘 로맨스로 안방극장을 촉촉한 감성으로 물들일 채널A 미니시리즈 ‘열두밤’은 오는 12일 금요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

 

 

[사진=채널A <열두밤> 예고편 캡쳐]

조 현 기자 press@newsfact.kr
제보, 보도자료 접수 press@newsfact.kr

Special Fact & News
<저작권자 ©뉴스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가장많이 본 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