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정해인, 현대백화점면세점 전속 모델 발탁

입력 2018.10.15  09:13:26

공유
default_news_ad1
▲ 배우 정해인이 현대백화점면세점 전속 모델로 발탁됐다.

배우 정해인이 11월 1일 그랜드 오픈을 앞둔 현대백화점면세점의 광고모델로 발탁됐다.

정해인은 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를 통해 국내외 팬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것은 물론 동남아시아 전역에서 아시아 투어를 성공적으로 개최하는 등 새로운 한류 아이콘으로 떠오르고 있다.

현대백화점면세점 측은 “정해인은 화제성과 인지도뿐 아니라 현대백화점면세점의 고급스럽고 세련된 이미지를 잘 대변할 수 있다고 판단해 광고모델로 발탁하게 됐다”고 이유를 밝혔다. 이어 “면세점 시장에 새롭게 뛰어든 만큼 정해인과 시너지를 내 국내 관광산업 발전에 일조하고 경제 활성화에 힘을 보태겠다”라고 덧붙였다.

현대백화점면세점은 다음달 1일 무역센터점 3개층(8~10층)에 그랜드 오픈하고 활발한 글로벌 마케팅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정해인을 앞세운 영상 광고와 홍보물을 비롯해 글로벌 팬미팅을 진행하는 등 다양한 마케팅을 펼칠 예정이다.

한편 정해인은 다수의 광고 모델로 활약하고 있으며 차기작으로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을 확정 짓고 촬영에 매진하고 있다.

 

 

[사진=FNC엔터테인먼트]

권선영 기자 press@newsfact.kr
제보, 보도자료 접수 press@newsfact.kr

Special Fact & News
<저작권자 ©뉴스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가장많이 본 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