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피아니스트 조성진의 라이브 연주, 오늘(5일) JTBC ‘뉴스룸’에서 본다

입력 2018.12.05  11:52:51

공유
default_news_ad1

피아니스트 조성진이 오늘 밤 ‘뉴스룸’에서 손석희 앵커와 만난다. 

2015년 한국인 최초 쇼팽 콩쿠르 우승 이후 신드롬을 일으켰던 조성진은 지난해 뉴욕 카네기홀 연주, 베를린 필하모닉과의 협연을 이어가며 세계무대에서 젊은 거장으로서 입지를 다지고 있다. 카네기홀에서 1년 만에 재초청을 받아 다음달 연주가 예정된 가운데 JTBC ‘뉴스룸’에 출연하게 된 것.

조성진과 손석희 앵커의 만남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2년 전 처음으로 ‘뉴스룸’에 출연했으나 최순실 국정 농단 사태가 터지는 바람에 녹화 2달 후까지 방송되지 못하다가 설날을 맞아 짧은 분량으로 편집돼 방송된 바 있다. 이번에는 녹화가 아닌 생방송으로 출연, 손석희 앵커와 세계 연주여행 등 다양한 이야기를 나누며 아쉬웠던 지난 인터뷰를 만회할 것으로 보인다.

시청자들이 기대하는 조성진의 라이브 연주는 인터뷰 이후 이어질 예정인데 ‘뉴스룸’ 측은 이를 위해 미리 그랜드 피아노를 설치, 평소와는 다른 스튜디오의 모습이 펼쳐질 예정이다. 특히 관심을 끄는 것은 뉴스 이후 유튜브와 페이스북 등을 통해 진행될 ‘소셜라이브’다. 조성진은 손석희, 안나경 앵커와 이 ‘소셜 라이브’에서도 함께 할 예정이며, 여기서도 특별 연주를 들려줄지 기대된다.

조성진의 라이브 연주가 더해진 인터뷰는 오늘밤 8시 JTBC ‘뉴스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JTBC]

조 현 기자 press@newsfact.kr
제보, 보도자료 접수 press@newsfact.kr

Special Fact & News
<저작권자 ©뉴스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가장많이 본 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