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라이관린, 패셔너블한 화보 공개.

입력 2019.04.17  09:49:06

공유
default_news_ad1

중국과 한국을 오가며 활발하게 활동을 펼치는 라이관린이 '바자'5월호를 통해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패션과 영화 '분노의 질주'. 라이관린이 사랑하는 두 가지에서 모티프를 얻어 진행한 이번 화보에서는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스타일링으로 패션 모델처럼 변신한 라이관린의 모습이 담겼다.

화보와 함께 진행 된 인터뷰에서도 라이관린은 솔직하고 어른스러운 모습으로 일관했다. 중국 드라마 '초련나건소사(初戀那件小事)'에서 주인공을 맡아 촬영 중인 그는 “저는 음악 하는 사람이라 음악에 대한 자신은 있어요. 내가 뭘 잘하는지, 내가 뭘 못하는지, 못하는 것 보다 잘하는 걸 더 보이는 건 너무 잘 알고 있는데 연기에 대한 도전은 어려웠어요.”라며 첫 드라마에 대한 부담감을 나타냈지만 이내 “라이관린이라는 사람의 인생은 한 번밖에 없는데 후회하고 싶지가 않아요. 지금까지 살면서 제 인생에 대한 후회를 한 번도 한 적 없어요. 자신도 없고 즐길 수 있는 기회가 아니면 선택하지 않을 거예요.”라며 굳건함과 자신감을 드러냈다.

“평소 패션에도 관심이 많아요. 어떤 브랜드에서 뭐가 나오는지, 저만 소화할 수 있는 게 뭐가 있을지 궁금해하는 편이예요. 새로운 컨셉트라 진짜 재미있게 촬영했어요.”
 

진심으로 즐기며 촬영한 자연스러우며 새로운 라이관린의 화보와 인터뷰 전문은 '바자' 5월호와 웹사이트(harpersbazaar.co.kr), 인스타그램(@harpersbazaarkorea)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사진=하퍼스 바자 코리아 Harper’s BAZAAR]

권선영 기자 press@newsfact.kr
제보, 보도자료 접수 press@newsfact.kr

Special Fact & News
<저작권자 ©뉴스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가장많이 본 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